로그인

수강후기

[올해의 인기글] 아주 중요한 경험담을 몇 자 적어 봅니다.

작성자
꽤지랄
작성일
2013-01-10 14:43
조회
41794
안녕하십니까? 작은 기업에서 영업을 맡고 있는 사람입니다.

 

오늘 몇 자 적어 보는 이유는 영어 토킹과 관련된 편견에 관한것 입니다.

참고로 저는 영어 공부 시작한지 얼마 안되는 ~~포의 대표 주자였습니다.

 

1. 영어에 대한 겉멋.

 

저는 미쿡 사람 처럼 유창하게 영어를 구사 (특히 발음)하는 사람들이 영어를 정말 잘하는 줄 알았습니다.

그래서 전  오래전 20여년전 부터 영어를 아예 포기 했죠 ^0^  

" 난 안돼!!! 그러니 아예 포기하자." 사실은 영어 공부가 귀찮아서 포기한거죠

그러나 혼자 자위하면서 이런 생각을 했습니다.

" 남자는 선이 굵어야되 어차피 미쿡 사람처럼 안돼는건  일찍 포기하고 딴거 공부하자 "

지금 생각하면 머리가 돌아버린 놈이죠 ㅠ0ㅠ

 

그렇게 별 불편함을 모르고 살아 오다가 일년전 (횟수로는 2년이네요 )  한 노인네가 저희 회사에 영업 의뢰를 하셨습니다.

이북 분이신데 (36년생 이시죠) 77세.

 

"별 이상한 노인네가 해외 에이전시를 한다고 하네" 하며 면담을 했는데 오더의 신빙성이 있어 일년 동안 업무 관계를 맺었습니다.

아니!!!  글쎄 이 양반이 전화로 영어를 하는데 완전 콩글리쉬인거에요 ㅠ0ㅠ  (발음이 후진거죠)

 

몇개월 후 해외로 출장을 갖죠 노인네와 저 그리고 해외 영업 담당 (통역)  이렇게 3명이요...

외국 관계자와 미팅을 하는데  외국 기술 담당이 노인네에게  정말 영어를 잘한다고 하시는거에요. 헐~~~~헐~~~ 콩글리쉬인디.

그런데 그 외국 관계자도 (서남 아시아) 제가 듣기에 발음이 영~~~아니였거던요.

근디 이상하게도 저희 회사 통역 담당이 얼굴이 빨개졌어요... (이 친구 토익 900이상이고 해외 연수 받을 만큼 받았거던요)

 

그날 저녁 호텔에서 술을 한잔 하며 노인네에게 물어 봤죠.

" 사장님 제가 보기엔 우리 회사  친구가 영어를 더 잘하는것 같은데 .."  웃으면서  "아니! 왜? 걔들은 사장님 보고 영어를 잘한고 하죠?"

  

노인네   왈 

" 니네 회사 통역은 중학생도 안돼는 수준이야","말끝마다  예~~예,  예~~예 가 뭐냐?","걔들(외국관계자)이 지 친구냐?"  

 " Sir, Sir  해야지",  "나 쪽팔려 죽는줄 알았다." , "어디서 영어를 겉멋만 잔뜩 배워서 말이야~~"

 

이 짧은 대화가 저에겐 큰 충격 이었습니다.

전 이런 생각을 했습니다.   나도 할 수 있겠구나!!!,   돈이나 해외 연수가 중요한게 아니구나,   한국에서 충분히 할 수 있겠구나.

발음이 중요한게 아니고 긴 문장과  고급스럽고 긴 수식의 문장이구나!!!!

42이란 나이에 비로소 크게 깨달았죠 ㅠ0ㅠ

 

2. 회원님과 젊은 학생분들에게 ........

 

전 이제 일년도 채 안되는 기간  영어 공부를 하고 있는 영어 초보로써 건방지지만  특히 젊은 학생분들에게 알려드리고싶습니다.

여러분이 편견을 가지고 영어 공부를 하고 있다는 사실부터 되짚어 보셨으면 합니다.

과연 영어책 (독해과 되었던, 리스닝이든, 토킹이든, 라이팅이든 )  한 권이라도 무한 반복을 하셨는지요...

그리고 너무 Spec만 신경 쓰고 계시진 않나요?. 우리가 쉬운 길을 편견 때문에 어렵게 가고 있진 않은가요?

77세 노인네가 유창하게 영어를 구사하는 노인네가 저에게 이런 말씀을 했습니다.

"난 도통 이해가 안되서 말이야!!!",   "아니! 그냥 한국에서 지 소리 나는 대로 읽고 말하면 되는데...", 그리고

"지금은 좋~오~~잖아!!!  영화도 책도 많고 말이야 ",  "난 옛날에 2번만 봤어(AFKN 방송)"

 

전 요즘 영어 공부에 빠져있습니다.

가장 좋은 점은 중2 남학생의 근력을 가지고 있는 집사람이  제가 공부 한다고 이마트 가잔 얘기를 안해요.^0^

(정말 이마트가는건 죽기 보다 싫어요 (ㅠ0ㅠ) )

 

가장 고마운 것은 한마디로 닷컴이 있다는 것이죠 !!!  ^0^

저도  일년 이상 지나면  영어로 회의록을 쓰고,  외국 바이어와 영어로 협상을 할수 있겠죠? (상상을 해봅니다)

더 오래 걸리는 일이라도 이젠 포기하지 않고 기필코 성공하려 합니다.

 

제 글이 무지한 사람이 개념없이 작성한 글이라 판단되시면  많은 회원님께 사과를 드립니다.

 

좀 부족한 회원이 올림

 

 P.S :  근디요 그 노인네 다 좋은데  수구 꼴통이에요 ㅠ0ㅠ   글쎄 저보고 빨갱이래요  2번찍었다고   저보고 좌좀이래요.

    

 

 

 

 

 

 

 

 

 

 
전체 0

전체 1,246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추천 조회
공지사항
The ranking and ability of all subjects change depending on the ability of English. 영어의 실력에 따라 전과목의 순위와 실력이 바뀝니다. (3)
유자매 | 2020.08.14 | 추천 1 | 조회 6620
유자매 2020.08.14 1 6620
공지사항
박기범선생님 강의 듣고 승무원 됬습니다! (3)
Bohemian0 | 2016.10.30 | 추천 2 | 조회 13532
Bohemian0 2016.10.30 2 13532
공지사항
헉 !!!! 내가 "2015년 수능영어" 정복을!!! (8)
꼭영어를 | 2016.08.31 | 추천 4 | 조회 12193
꼭영어를 2016.08.31 4 12193
공지사항
2회완주~~^^박기범 선생님 정말로 감사 합니다.
호호아줌 | 2016.06.29 | 추천 4 | 조회 11581
호호아줌 2016.06.29 4 11581
공지사항
한마디로닷컴 덕분에 힘들이지 않고 생애 첫 토익시헙에서 715점 찍었습니다. 정말 감사합니다. (4)
누농 | 2015.04.03 | 추천 3 | 조회 33652
누농 2015.04.03 3 33652
공지사항
고등학교 가니까 제대로 알겠네요.
builder | 2015.03.03 | 추천 4 | 조회 33030
builder 2015.03.03 4 33030
공지사항
아~드뎌~ 정말 울컥~~!!! 울컥~~!!거리네요
영어한방 | 2015.02.22 | 추천 3 | 조회 11975
영어한방 2015.02.22 3 11975
공지사항
박기범 선생님이 아는 모든 영어의 비밀을 한닷에 담는다고요?
자바우 | 2015.02.13 | 추천 0 | 조회 32316
자바우 2015.02.13 0 32316
공지사항
동영상강의 감동이 책에서도 .혼자만알테야.흥!
알로하오에 | 2015.01.29 | 추천 1 | 조회 31992
알로하오에 2015.01.29 1 31992
공지사항
43세 아줌마 생애 첫 토익 710
하린 | 2015.01.09 | 추천 1 | 조회 11845
하린 2015.01.09 1 11845
공지사항
저는 前 국무총리실 장진수 주무관입니다.
누농 | 2014.06.13 | 추천 8 | 조회 27497
누농 2014.06.13 8 27497
공지사항
인생 처음으로 후기라는 것을 써봅니다
뺑이 | 2014.05.06 | 추천 0 | 조회 33544
뺑이 2014.05.06 0 33544
공지사항
유레카!
영어는외나무다리에서 | 2014.02.22 | 추천 0 | 조회 33222
영어는외나무다리에서 2014.02.22 0 33222
공지사항
한마디로 영어는 단언컨데 최고입니다. (1)
타짱 | 2014.01.15 | 추천 0 | 조회 35090
타짱 2014.01.15 0 35090
공지사항
세상이 바꼈다~~(수강의 효과를 의심하시는 분 꼭 봐주세요)
꾸질 | 2013.09.02 | 추천 19 | 조회 44599
꾸질 2013.09.02 19 44599
공지사항
한마디로 닷컴을 접한지가 벌써 일년이 되어 가네요~~~(수다방에서 이사 왔습니다.)
꽤지랄 | 2013.08.26 | 추천 5 | 조회 43473
꽤지랄 2013.08.26 5 43473
공지사항
[올해의 인기글] 아주 중요한 경험담을 몇 자 적어 봅니다.
꽤지랄 | 2013.01.10 | 추천 3 | 조회 41794
꽤지랄 2013.01.10 3 41794
1041
한마디로 여행영어재미있게 보고 있어요..
육학년 | 2017.12.25 | 추천 0 | 조회 1044
육학년 2017.12.25 0 1044
1040
씨크릿 그래머 2회 완강을 눈앞에 두고...회원님들께 드리는 부탁의 말씀 ^^ (7)
봄내지기 | 2017.12.21 | 추천 0 | 조회 1784
봄내지기 2017.12.21 0 1784
1039
박기범 쌤 가족사진 보기 (8)
봄내지기 | 2017.12.14 | 추천 0 | 조회 1564
봄내지기 2017.12.14 0 1564
1038
초등학생이 완강했다는 말을 듣고서,,, (5)
린다야 | 2017.12.12 | 추천 0 | 조회 1630
린다야 2017.12.12 0 1630
1037
박샘의 잡설에 관한 나의 셍각 (2)
김윤경 | 2017.12.07 | 추천 0 | 조회 1592
김윤경 2017.12.07 0 1592
1036
초등생 3학년과 5학년 완강하다 (6)
기고tv | 2017.12.03 | 추천 0 | 조회 1760
기고tv 2017.12.03 0 1760
1035
부사구, 꾸며주기 동격-보충 설명 삽입, 소유격 컴마(,_)와 ~s의 차이 구별 (2)
봄내지기 | 2017.11.22 | 추천 0 | 조회 2196
봄내지기 2017.11.22 0 2196
1034
강의를 듣다가 잠시 머리식히며...유튜브 댓글 옮겨와.... (2)
봄내지기 | 2017.11.15 | 추천 0 | 조회 1776
봄내지기 2017.11.15 0 1776
1033
#NAME? (4)
봄내지기 | 2017.11.12 | 추천 0 | 조회 2155
봄내지기 2017.11.12 0 2155
1032
씨크릿 그래머-형용사 주격 보어-편에서 화면의 글씨가 보이지 않는 것은 (4)
봄내지기 | 2017.11.05 | 추천 0 | 조회 1802
봄내지기 2017.11.05 0 1802
1031
드디어 시크릿 리스닝의 강의를 끝냈습니다!! (5)
심예주 | 2017.10.31 | 추천 0 | 조회 1805
심예주 2017.10.31 0 1805
1030
에스터데이/비틀즈 (3)
봄내지기 | 2017.10.30 | 추천 0 | 조회 1598
봄내지기 2017.10.30 0 1598
1029
다시 시작하는 마음으로 자발적 수강료 입금했습니다 (2)
푸들 | 2017.10.30 | 추천 0 | 조회 1467
푸들 2017.10.30 0 1467
1028
영어를배우고싶어요 (7)
신문식 | 2017.10.29 | 추천 0 | 조회 1473
신문식 2017.10.29 0 1473
1027
늦은 나이에 새로 출발하는 기분으로... (5)
김종명 | 2017.10.28 | 추천 0 | 조회 1334
김종명 2017.10.28 0 1334
1026
드디어 1회차 완강을 했습니다. (10)
아이엘츠 | 2017.10.27 | 추천 0 | 조회 1015
아이엘츠 2017.10.27 0 1015
1025
오랜만에 글을 올려 봅니다. (9)
꽤지랄 | 2017.10.24 | 추천 0 | 조회 1878
꽤지랄 2017.10.24 0 1878
1024
다시 듣는 secret grammar (2)
봄내지기 | 2017.10.23 | 추천 0 | 조회 1628
봄내지기 2017.10.23 0 1628
1023
과거분사 강의를 보고 질문!!! (2)
이준서 | 2017.10.23 | 추천 0 | 조회 1565
이준서 2017.10.23 0 1565
1022
3회 완강을 마치다. (8)
스테빈스 | 2017.10.19 | 추천 0 | 조회 1867
스테빈스 2017.10.19 0 1867